메뉴 건너뛰기

www.jangaudio.com - SINCE 2009

JangAudio

2018년 09월 19일 Wednesday

파워케이블 postedAug 08, 2017

Golden Strada PS7E-38G 파워케이블 리뷰


20170306_151631.jpg





글: 이현모


오디오 시스템에서 순수한 전원의 공급은 매우 중요하다. 재미있는 것은, 발전소에서 보내 온 전기가 최종적으로 오디오 기기까지 전달될 때, 기기에 가장 가까운 케이블의 영향을 가장 많이 받는다는 점이다. 그래서 기기에 직접 전원을 공급하는 고가의 하이엔드 파워케이블이 경쟁적으로 출시되고 있지만, 한편으로 좀 지나치게 비싼 경향도 없지 않아 있다. 만일 적당한 가격에 성능까지 좋다면 오디오애호가의 주목을 많이 받을 터인데, 일본 나노텍 시스템스의 골든스트라다 파워케이블이 그런 제품 중의 하나이다.

 

이번에 시청한 나노텍 시스템의 PS7E-38G 파워케이블은 동사의 인기있는 PS #307 파워케이블 선재에 후루텍의 고급단자를 새롭게 접목한 것이다. PS #307 파워케이블 선재는 고순도 OFC 동도체에 동사의 나노기술을 적용하여 금 콜로이드 용액 80%의 농도와 은 콜로이드 용액 20%의 농도를 3배로 늘려서 도포한 것이다. 지름 0.26mmOFC 동선 104가닥으로 구성된 연선집합이 모두 3개가 있으며 각각 5.552 평방밀리미터 굵기(10AWG)로 되어 있다. 절연체로 사용하는 PVC에서 간섭하는 전자기장을 흡수 제어하는 물질을 사용함으로써 음질에 악영향을 미치는 노이즈, 고주파 왜곡, 전기저항, 에어지 손실 발생을 원천적으로 억제하였다. 이로써 해상도, 에너지, 정보량 등을 개선함으로써 미세 음악 정보를 제대로 살려냈다고 한다.

 

소스기기로 NASLAN 케이블로 연결된 파이오니아 N-70A 네트워크플레이어를 사용하였다. 앰프는 프라이매어 I22, 스피커는 8인치 우퍼가 채용된 3웨이 톨보이 스피커인 LRSL의 스탠다드를 연결했다. PS7E-38G 파워케이블은 소스기기와 앰프에 따로 연결하여 시청하였다.

 

야신타가 부르는 고엽에선 야신타의 목소리가 부드러우면서도 명료하게 들린다. 피아노, 색소폰, 드럼과 같은 반주 악기도 명료하면서 에너지가 잘 전달된다. ‘베토벤 피아노 소나타 제17번 템페스트의 제3악장에선 백건우가 연주하는 좌우 피아노 건반음의 분리가 명료하고, 저음에서 고음까지 부드럽고 명료하게 울린다. 그뤼미오가 연주하는 헨델 바이올린 소나타 제1에선 바이올린의 음색이 거칠지 않으며 포근하고 감칠 맛 나게 표현된다. 코플랜드의 보통 사람을 위한 팡파레를 이지 오우에가 지휘하는 미네소타 오케스트라 연주는 타악기의 에너지가 잘 느껴지고, 트럼본, 트럼펫, 호른과 같은 관악기의 울림과 에너지도 잘 그려낸다. 이글스의 호텔캘리포니아에선, 무대 위의 악기와 가수의 정위감이 명료하고, 베이스와 드럼의 파괴력이 잘 드러났다.

 

이렇게 몇 가지 음원을 감상하고 보니, 골든스트라다 PS7E-38G 파워케이블은 전체적으로 약간 온기감이 도는 정숙한 배경을 바탕으로 명료함과 사실적인 표현력을 보여준다. 10AWG나 되는 굵기는 웬만한 앰프를 구동하기에 충분하며, 온기감이 도는 분위기는 진공관앰프에도 잘 어울릴 것으로 보인다. PS7E-38G 파워케이블은 고순도 동도체에 금과 은 나노입자를 수많은 청취를 통해서 도포함으로써 광대역에 균형 있는 소리를 들려줄 뿐만 아니라 합리적 가격으로 고성능의 음질을 들려주는 하이엔드 파워케이블이다. (월간오디오 2017.8월호)



20170306_151838.jpg


20170306_151859.jpg





Jang Audio Site Map

사업자 정보 확인

클릭하시면 이니시스 결제시스템의 유효성을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서버에 요청 중입니다. 잠시만 기다려 주십시오...